땅강아지

Print page

설명:

땅강아지는 성체의 체장이 일반적으로 40-50mm까지 되는 큰 곤충이다. 전형적인 귀뚜라미와 다르게, 대부분 종의 뒷다리가 길지 않다. 이 해충은 흙에 굴을 파기 때문에 앞다리가 강력한 힘을 내도록 적응되어 있다. 

 

길고 다분절로 되어 있는 몸통을 가지고 있고, 부드러운 광택이 나는 짙은 갈색을 띤다; 아랫면은 훨씬 더 연하고 노란색을 띤다. 

 

습성:

성충과 오래된 유충은 흙에서 겨울을 난다. 초봄에 알을 낳고 곧 부화한다. 암컷은 흙 속에 방을 만들어 100개에서 200개 사이의 알을 낳는다.

 

땅강아지는 각각 450개 이상의 알로 이루어진 클러치를 10개까지 낳을 수 있다. 암컷은 알과 함께 지내면서 부화할 때까지 보호한다. 유충은 여름 동안 자라고 늦여름과 초가을에 가장 큰 피해를 입힌다.

 

짝짓기 동안 수컷은 그들의 짝짓기 울음소리를 증폭시켜 암컷을 유혹하기 위해 독특하게 굴을 이용하고, 이 증폭을 통해 굴의 습기 수준을 테스트해볼 수도 있다.  

 

서식지:

땅강아지는 알을 낳기 위해 흙 속에 깊게 굴을 파고, 땅 속으로 연결된 터널을 만든다. 습도가 높은 흙을 좋아하고 매우 건조한 땅에서는 견뎌야 한다. 이들은 흔히 관개지 또는 습지대에서 흔하게 발견된다. 

 

피해:

이 해중은 잔디와 농작물의 근계를 들어올려서 상당히 큰 피해를 입힌다. 일련의 구멍과 지표면 아래에 터널 구조를 만들어서 드문드문하고 울퉁불퉁한 운동장을 만들 수 있다. 또한 농작물을 먹으면서, 피해를 입히고 어떤 경우에는 죽게 하기도 한다.

 


Recommended products

살충제

어드마이어 분산성액제

Dispersible Concentrate

전 세계적으로 7년에 걸쳐 증명된 효과! 해충의 신경계통에 작용하여 성장과 번식을 억제하는 신개념...

제품 더보기
살충제

코니도 액상수화제

Suspension Concentrate

20년 이상을 지켜온 오리지널의 힘! 코니도 액상수화제

제품 더보기